글번호
4018583
일 자
09.06.29
조회수
1658
글쓴이
의대행정실
이승주교수 서울시의사회 부회장 선임

이승주 소아과학교실 교수가 제31대 서울시 의사회 부회장으로 선임되었다
 
-관련기사
 
서울시의, 31대 집행부 출범


의쟁투의 끈끈한 정을 원동력으로 쓰러진 의사들의 자존심을 되살리고 ‘회원과 국민과 함께 가는 의사회’를 모토로 삼은 나현 선장의 제31대 서울특별시사회 임원진이 구성되어 지난 3일 최종 발표됐다.


이번에 구성된 상임진은 신임 회장의 구상에 맞게 비교적 젊고 실천력이 있는 유능한 인재들로 구성됐다는 주위의 평이다.


이번 제31대 서울시의사회 상임진은 나현 회장을 비롯한 5명의 부회장단과 17명의 상임이사, 3명의 감사로 구성되어 있다.


먼저 총무·정보통신 부회장에는 조종하 원장, 법제·의무·재무 부회장에는 임수흠 전 의협 상근부회장, 학술·섭외 부회장에는 이승주 이화의대 교수, 보험·공보 부회장에는 이민전 원장, 대외협력·정책 부회장에는 김종흥 국립의료원 교육연구실장이 선임됐다.

다음글 홍영미교수팀 - 소아심장학회 춘계학술대회에서 학술상 수상
이전글 이화여대 서현숙 의무부총장 겸 의료원장, 제17회 중외박애상 수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