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번호
4018606
일 자
10.08.12
조회수
1449
글쓴이
의대행정실
교과부 선도연구센터 육성 사업 선정

- 기초의약학 분야 최장 9년간 71억원 국비 지원받아

- ‘조직손상방어연구센터거점 연구 조직 육성, 새로운 치료법 개발

- 병균, 상해 등으로 인한 인체 조직의 손상과 방어 기제에 대한 기초 연구

진행

 

이화여대 의학전문대학원(의전원장 : 박혜영)이 교육과학기술부가 주관하는 선도연구센터 육성 사업 기초의약학 분야에 조직손상방어연구센터 선정되어 수십억원의 연구비를 지원받는다.

 

선도연구센터 육성 사업은 대학의 산재된 연구역량을 결집해 장기간 특정 과제를 수행하도록 지원하는 사업이다.  연구분야와 형태에 따라 이공학, 기초의약학, 학제간 융합 등 3개 세부 분야로 구성된다.

 

이화여대 의학전문대학원은 조직손상방어연구센터가 기초의약학 분야에 선정되어 최장 9년간 최고 71억원의 연구비를 지원받아 연구 역량 강화를 위한 거점 연구 조직을 육성하게 된다.

 

조직손상방어연구센터는 조직 손상 방어 시스템의 핵심 기전인 사멸세포 인식 및 탐식작용(Efferocytosis)을 통한 내인성 치유 네트워크, 세포 내인성 항산화/항염증 시스템, 지질대사 조율을 통한 병변 보호 기전에 관한 연구를 진행한다. 이를 통해 염증 치유/항산화/조직 복구 신호 체계의 통합적 시스템을 구축하고 이를 극대화하는 혁신적 조직 손상 개선 기술 개발이 기대된다.

 

조직손상방어연구센터 단장을 맡고 있는 이화여대 의학전문대학원 생리학교실 이지희 교수는 조직손상방어연구센터가 이번 선도연구센터 육성 사업에 선정됨으로써 기초의과학자 연구 인력의 양성과 연구 역량을 극대화할 수 있게 돼 글로벌 조직 손상 방어 연구센터로 발전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다음글 홍영미 교수 학술대회서 잇단 수상
이전글 제10회 청년슈바이처 상 - 의전원2학년 박소현 수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