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화여자대학교 의과대학

배경페이스북 유투브

GNB바로가기

글번호
62537322
일 자
22.09.23
조회수
45
글쓴이
의대행정실
[동문소식] JW그룹, 제10회 성천상 시상식 개최…최영아 센터장에 상패 수여

.

JW그룹 공익재단인 중외학술복지재단은 21 JW그룹 본사에서 제10회 성천상 시상식을 개최했다. 이종호 중외학술복지재단 이사장(JW그룹 명예회장)과 수상자인 최영아 서울시립서북병원 진료협력센터장(오른쪽)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JW그룹 제공)

 

JW그룹 공익재단인 중외학술복지재단은 지난 21일 서울 서초동 본사에서 제10회 성천상 시상식을 열고, 최영아 서울시립서북병원 진료협력센터장에게 상금1억 원과 상패를 수여했다고 22일 밝혔다.
 
성천상은 JW중외제약 창업자인 고() 성천 이기석 선생의 ‘생명존중’ 정신을 기려 사회에 본보기가 되는 참 의료인을 발굴하기 위해 2012년 제정됐다. 묵묵히 헌신하며 인류 복지 증진에 공헌한 참 의료인을 매년 1명씩 발굴하고 있다.
 
1995년 이화여대 의과대학을 졸업한 최영아 센터장은 ‘의사는 병이 가장 많은 곳에 가야 한다’는 사명감을 바탕으로 2001년 내과 전문의 자격을 취득한 후 대학병원 교수직 제의를 사양, 노숙인 무료 진료에 매진했다.
 
2002년 최일도 목사와 함께 ‘다일천사병원’을 세우고 의무원장을 맡은 최영아 센터장은 병원 내 유일한 의사로서 병원 인근 사택에서 생활하며 하루 100명 이상의 노숙인을 돌봤다. 이후에도 노숙인, 독거노인 등 의료취약계층을 위한 의료봉사를 이어갔다.
 
최영아 서울시립서북병원 진료협력센터장은 “성천상이 10주년을 맞은 뜻깊은 해에 수상자로 선정돼 영광”이라고 수상 소감을 전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hjhee@newsis.com


새소식

  • >
  • 커뮤니티 >
  • 새소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