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번호
56556740
일 자
22.05.10
조회수
800
글쓴이
관리자
[매드타임스] 병원 브랜드 커뮤니케이션 산학협력 프로젝트 론칭

이화여자대학교 커뮤니케이션-미디어학부 미디어 공학&창업 트랙(학부장 차희원)과 ㈜컨셉코레아(대표 정철)은 ‘미래병원 브랜드 전략’ 산학협력 프로젝트(The Hospital of the Future: New Hospital Branding Project)를 론칭했다. ㈜컨셉코레아의 계열 기업인 ㈜보구(대표원장 이정훈 한의사)에서 경영하는 보구 한의원은 한의학을 근거한 통합기능의학 관점에서 환자를 치유하는 ‘대안의학 스타트업’으로 창업 단 1년만에 수도권에 3개 병원을 개원할 정도로 고속 성장하고 있다. ㈜보구는 국내 총 30개 병원 규모 의료 네트워크로 성장하는 것을 단기 목표로 하며 장기적으로 K의료의 글로벌 브랜드로 성장할 것을 목표로 두고 있다.


보구 한의원의 환자대기공간 및 두피숙면케어공간
보구 한의원의 글로벌 브랜딩 전략을 도출하기 위해 진행된 본 프로젝트는 한국, 중국, 태국, 베트남, 인도네시아, 러시아 등 다국적의 이화여대 학생들로 구성된 총3개 클래스 21개팀이 참여하고 있다. 이들은 팀별로 ‘보구 한의원의 미래 글로벌 브랜드 전략’라는 대주제를 가지고 병원의 파워 브랜드구축을 위한 경영, 마케팅, 광고 캠페인, PR, 웹, 공간, 디자인을 망라한 브랜딩 아이디어를 제시할 예정이다. 2022년 5월 4일 보구 MSO 이신재 총괄이사의 클라이언트 프로젝트 브리핑으로 시작된 본 프로젝트는 6월 7일 최종 결과를 발표할 계획이며 제안된 아이디어의 상당 부분을 실제 병원 경영에 반영할 계획이다.



포스터

본 산학협력 프로젝트를 기획하고 운영하고 있는 유승철 교수(이화여자대학교 커뮤니케이션 미디어학부)는 본 프로젝트를 통해 의료 소비욕구가 보다 다양해지고, 의료서비스에 대한 기대수준이 높아지고 있는 ‘포스트 코로나19 시대’에 의료 관계자들이 국내 병원들이 추구할 만한 강력하고 차별화된 브랜드 전략에 대해 생각해 볼 수 있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본 프로젝트를 공동 운영하고 있는 강승미 교수(이화여자대학교 겸임교수 및 한국헬스커뮤니케이션학회 정책홍보이사)는 대학에서 청년 취창업이 중요해지는 요즘, 학부 및 대학원생에게 실전 경험을 줄 수 있는 본 의학-미디어 융합 프로젝트의 의미가 크다고 말했다.


브리핑

향후 이화여자대학교 커뮤니케이션-미디어학부는 의학, 공학, 디자인학을 포함한 다양한 이종 학문분야와의 협업으로 우리 사회에 긍정적인 변화를 만들기 위해 노력할 계획이다.

출처 : 매드타임스(MADTimes)(http://www.madtimes.org)_ 최승은 기자

다음글 [메디포뉴스] 이화여자대학교 '의료커뮤니케이션의 관점' 세미나
이전글 [인터뷰] '광고에 중독된 애딕트' 이화여대 광고학회 애딕트를 만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