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번호
1960279
일 자
15.05.11
조회수
1638
글쓴이
개설관리자
제목 : 영암구림리 도기요지 2차 발굴조사 靈岩鳩林里陶器窯址2次發掘調査
학술조사게시판 추가항목 내용보기
기간 1996-11 ~ 1996-12
학술조사게시판 추가항목 내용보기
조사부서 학예실
위치: 전라남도 영암군 동구림리 / 시대: 통일신라시대
청동기시대이래로 백제, 통일신라시대 등 해상 대중국교류의 관문이었던 구림도기요지는 1987년 이화여대가 1차로 발굴한 후 중요성이 인정되어 사적 338호 지정되었으며 1987년 발굴한 가마1기가 1990년 경화처리되 복원되어 보호각을 씌워 현장에 보존되고 있다. 1996년의 2차발굴은 1987년 발굴 시 가마 입구가 확인된 동쪽의 가마 1기를 본격적으로 발굴, 노출하여 역시 보호각을 세워 현장을 보존하기 위함이다. 구림요지는 영암-목포 간 국도 서편에 영산강 지류인 갯강 강변에 위치하였으나 일제시대에 쌓은 방조제로 인하여 넓은 농경지로 바뀐 곳에 월출산月出山 서사면西斜面에 동서로 뻗은 구릉단면에 위치하며 20여기의 가마와 도편퇴적 이 밀집하여 있는 대단위 도기제작지이다.
영암구림도기의 가장 큰 의의는 구림도기요지로부터 시작된 시유도기의 전통을 강하고 오래 수립하게 되어 우리 전통 생활용 도기에 혁신을 가져왔으며 고려청자 발달에 기술기반을 제공하면서 녹갈유 도기를 발달시켜 한국도자역사에서 또 하나의 전통으로 확립되어 고려청자, 조선백자와 더블어 3대 축을 형성한 점이다.
참고문헌
1. 梨花女子大學校博物館, 『史蹟 338號 靈岩鳩林里 陶器窯址 2次 發掘調 査 報告書』, 이화여자대학교박물관․전라남도영암군, 2001. 5
보고서: 비매품
다음글 광주상번천리 9호 조선백자 요지 발굴조사 廣州上樊川里9號朝鮮白磁窯址發掘調査
이전글 보령댐 수몰예정지역내 보령용수리 2호요지 발굴조사 保寧댐水沒豫定地域內保寧龍水里2號窯址發掘調査